• 최종편집 2021-04-13(화)
 

바르게살기운동경 상북도협의회 신임 배기동회장은  2일 경북도청을 방문해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예방했다.

 

 

바르게_살기_.jpeg
바르게살기운동 경상북도협의회는 지난 2월 16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치러진 13대 회장 선거에서 신임회장으로 배기동(바르게살기운동 경상북도협의회 수석부회장)을 이승호(76세, 군위), 김영환 (70, 문경)을 감사로 선출했다. 사진 경북도제공

  

     

신임 배기동 경상북도 협의회장은 경북 고령 출신으로 고향에서 바르게살기운동 고령군협의회 부회장으로 바르게살기운동 활동을 시작해, 도 협의회 수석부회장을 거쳐 경상북도협의회장에 지난 2월 당선됐다.

 

배 회장은 경북대학교를 졸업하고 현대자동차에 입사하였고, 지역에서 얻은 수익은 지역에 환원한다는 마음으로 평생을 낮은 자세로 임하는 봉사의 삶을 살면서 고령로타리 클럽 회장, 대구 대성라이온스 클럽 회장 등을 역임하고 현재 본인의 인생경험을 지역대학을 찾아 후배 젊은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 파랑새로 고향사랑, 후배사랑을 온 몸으로 실천하고 있다.

 

배기동 신임 경상북도협의회장은 “평소 존경하는 이철우 도지사님과도 1만7천여명의 바르게 회원들의 의견을 수렴 전달하는 소통의 창구와 플렛 홈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58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살기 경북협의회 배기동 신임회장,이철우 지사 예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