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철우 도지사, 천년숲 황토길 걸으며 직원과 소통 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철우 도지사, 천년숲 황토길 걸으며 직원과 소통 한다

기사입력 2019.09.25 17: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도지사와 함께하는 힐링 둘레길 걷기,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

 

캡처12660.jpg
@ 이철우 경북도지사(가운데) 도청 대변인실 직원들과 천년숲 둘레길을 걸으며 소통하고 있다.사진=경북도

 

[경북=웹플러스뉴스] 태풍 타파가 지나간 25일, 아침 7시 조금 쌀쌀해진 날씨에 가벼운 옷차림으로 30여명이 도청 천년숲 둘레길에 모였다.

 

이들은 신발을 벋고 맨발로 천년숲에 조성된 황토길을 걷기 시작했다.

 

다름아닌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도청 대변인실 직원들이다.

 

경북도는 도지사와 함께하는 ‘마음튼! 몸튼! 힐링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일자별 1개실과가 출근 전 도지사와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도지사와 직원간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한다는것이다. 이 시간을 통해 업무 등 정보를 공유하기도 한다.

 

이날은 첫 번째로 대변인실 직원들이 도지사와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시간이 되는 대로 전 실과와 걷기 행사를 가질 방침이다.

 

힐링둘레길걷기(대변인실)660.jpg

 

이날 걷기에 참여한 한 직원은 “시간이 날 때마다 동료와 함께 맨발로 황토길을 걷는다”며 “처음 걸은 날 집에 돌아가 잠을 푹 잤다. 온몸의 신진대사가 왕성해졌다고 느꼈다”며 황토길 맨발 걷기 전도사를 자처했다.

 

평소 건강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강조해 온 이철우 도지사는 “직원이 건강하고 출근하고 싶어야 도민이 행복한 정책을 만들고 펼칠 수 있다” 며 “직원들이 도청 둘레길을 걸으며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소통하여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새바람 행복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 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는 업무에 받는 스트레스해소와 동료 간의 소통과 공감하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을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 DAY로 지정해 실과별로 천년숲 둘레길을 걸으며 동료간 소통․화합하는 시간을 가지고 건강한 조직문화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또한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한 가정 친화적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수․금요일 ‘업무 셧 다운제’와 매주 금요일을 자유복장으로 근무하는 ‘청춘데이’도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웹플러스뉴스 & webplus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0039
 
 
 
 
 
  • 웹플러스뉴스 (http://webplusnews.kr) | 경산취재본부-경산시 서상길 38 /청도취재본부-청려로(부야2길)32 /대구취재본부- 북구 검단로 28
    취재본부 (053)802-8011 / (054)373-8880  / (대표전화) 편집본부 (053) 802-8017 보도자료 기사제보 후원 광고문의 E-MAIL : webplus007@naver.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북아00460 (2018.3.22) 사업자번호:376-25-00540 / 발행인/편집인:金在赫   대표/취재본부장:김재광.
  • 작은소리 큰울림 웹플러스뉴스미디어 / 청소년보호정책약관참고(책임자:김재광)
  • 후원계좌: 대구은행 504-10-330439-8 <예금주:웹플러스뉴스미디어>
    Copyright ⓒ 2018 webplusnews.kr All right reserved.
           
웹플러스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