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0(월)
 
IMG_0537660.jpg
@ 김위자 회장은 “비가 오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회원 분들의 참여에 감사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삼계탕을 드시고 무더운 여름 건강하게 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사진=청도군자원봉사센터

 

[WPN청도=김재광기자] 매전면적십자봉사회(회장 김위자)는 22일 청도군자원봉사센터(센터장 황통주)에서 대한적십자사 경북도지사에서 지원한 대형 밥차로 중복 맞이 삼계탕 200인분을 준비해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삼계탕 나눔은 코로나19 지역 내 확산 방지를 위해 함께 모여 식사하는 대신 삼계탕과 찰밥, 깍두기를 개별 포장해 매전면 관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200명에게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실시했다.

 

김위자 회장은 “비가 오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회원 분들의 참여에 감사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삼계탕을 드시고 무더운 여름 건강하게 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도 이웃을 위해 헌신·봉사하는 여러분들이 있기에 우리 청도가 한층 밝아지는 것 같다”며 “나눔 문화 정착과 지역 공동체 의식 확산을 위해 행정에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94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매전적십자봉사회, 삼계탕 200인분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에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