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0(월)
 
[꾸미기]캡처000000.JPG
@ 이장식 경산시부시장(왼쪽)과 발로치 주한 파키스탄 대사 사진=경산시

 

[WPN경산=김재광기자]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28일 주한 파키스탄 대사 일행의 방문을 받고 한-파키스탄 간 교류 증진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발로치 주한 파키스탄 대사는 “한국과 파키스탄은 그동안 긴밀한 관계를 이어왔다”면서 “파키스탄 국적 외국인 근로자들이 경산에 잘 적응하여 일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 주심에 감사드리며 전반적인 교류 활성화와 기업 간 교류도 활발해질 수 있도록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장식 경산 부시장은 “파키스탄에 대한 우리 인식을 변화시킬 수 있는 매우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해외 시장 진출 기회가 가로막힌 우리시 수출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파키스탄으로의 해외 판로 개척과 더불어 기업 간 교류가 활발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산시는 3,380개 기업체, 수출액 1,570만불로 ‘기업하기 좋은 도시’라는 브랜드 마케팅에 힘쓰고 있으며, 300여명의 파키스탄 국적 외국인이 거주중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56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주한 파키스탄 대사 일행, 경산시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