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1(월)
 
코로나_대응_마스크_기증(디지타스).jpg
디지타스 최상윤 대표는 “코로나19라는 예상치 못한 재난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기부에 참여하게 되었다“ 고 했다.사진=경북도

 

코로나_대응_마스크_기증(국제구호기구).JPG
국제구호기구는 지난 4월에도 경북도에 마스크와 방호복을 전달 했고 이번에 다시 코로나19 재확산 극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전달했다. 사진=경북도

 

디지타스(대표 최상윤)와 국제구호기구(총재 이진우)가 2일 코로나19 극복에 써달라며, 각각 마스크 10만장(1억원 상당), 1만장(일천만원 상당)을 경상북도에 전달했다

 

이날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한 디지타스는 경기도 안산에 위치한 전자부품 제조 중소기업이며, 최상윤 대표는 영주 중앙고를 졸업한 예천출신으로 고향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에 동참했다.

      

국제구호기구는 아프리카와 아시아에 보건, 교육, 아동보호, 긴급구호를 실시하는 비영리정부법인단체로, 지난 4월에도 경북도에 마스크와 방호복을 전달 한 바 있으며, 이번에 다시 코로나19 재확산 극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전달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13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예천출신 사업가 고향에 마스크 10만장 1억 상당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