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0(일)
 

사과잎 따기, 반사필름 깔기 등 영농지원으로 복구에 힘보태

 

고우현_의장,_태풍피해_현장_찾아_농업인_격려1.jpg

고우현_의장,_태풍피해_현장_찾아_농업인_격려.jpg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은 문경출신 박영서 도의원과 도의회 사무처, 도청직원 등과 함께 농가를 찾아 격려하고 지원했다.

사진=경북도의회

 

고우현 경북도의회의장은 박영서 도의원과 함께 15일, 태풍으로 피해가 발생한 문경시 동로면의 농가를 찾아 농업인을 격려하고 지원활동을 펼쳤다.

 

이번 문경지역 태풍피해 농가 지원활동에는 고우현 의장과 박영서 의원을 비롯해 도의회사무처와 문경지역 출신의 도청 공무원들도 함께 동참했다.

 

이날 지원활동은 오전과 오후로 나눠 태풍피해 복구 활동과 함께 사과잎 따기, 반사필름 깔기, 사과밭 벽돌운반, 주변환경정비 등의 영농지원 활동을 펼쳤다.

 

농가주는 “추석을 앞두고 닥친 태풍피해로 걱정이 많았는데, 도의회와 도청에서 이렇게 내일같이 앞장서서 힘을 보태줘서 큰 위로가 된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고우현 의장은 “이번 피해농가 지원활동이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시름에 잠긴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도의회에서는 피해농가에 대한 신속한 복구지원과 더불어 유사한 피해사례의 재발방지책 마련에도 집행부와 더불어 도의회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역대 가장 긴 장마에 이은 제9호 태풍 ‘마이삭’과 10호 태풍 ‘하이선’으로 도내에도 다수의 피해가 발생했으며 피해농가 지원을 위해 도 소속 공무원들은 향우회를 중심으로 복구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93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우현 경북도의장, 태풍피해 현장 찾아 농업인 격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