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3(금)
 

[꾸미기]전국체전_개최일정_확정(제100회_서울_전국체전_페회식_대회기_인수).jpg

[꾸미기]전국체전_개최일정_확정1(전국체전_순연_개최_합의).jpg

[꾸미기]전국체전_개최일정_확정(구미시민운동장).jpg

내년에 열릴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구민시민운동장 일원

 

경북도는 코로나19로 순연됐던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와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개최일정을 확정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회 전반을 원점에서 재구성 하는 등 새롭게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제102회 전국체육대회’는 내년 10월 8일부터 14일까지 7일간 구미시민운동장 등 12개 시․군 71개 경기장에서 개최되며, 17개 시․도와 18개국 해외동포 선수단 등 3만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치러질 예정이다.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내년 10월 20일부터 25일까지 6일간 구미시민운동장 등 11개 시․군 37개 경기장에서 열리며 선수단과 임원 및 보호자 등 8천5백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기간은 국내외 행사일정과 날씨, 학사일정 등 여건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구미시, 경북(장애인)체육회 등 대회 준비기관의 의견수렴을 거쳐 주최기관인 대한(장애인)체육회의 승인을 받아 최종 확정됐다.

[꾸미기]전국체전_개최일정_확정3(_제102회_전국체육대회_마스코트).jpg

 

[꾸미기]전국체전_개최일정_확정2(전국(장애인)체육대회_엠블럼).jpg

전국체전에 이어 2022년 5월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와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2023년 4월 ‘전국생활체육대축전’ 등 3대 국내종합경기대회의 순차적 개최로 코로나19 위기극복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는 지난 7월 코로나19로 무산될 뻔 했던 ‘2020년 전국(장애인)체전’을 차기 개최예정 5개 시․도간 역사적인 순연 합의를 이끌어 내며,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다시 한 번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우뚝 설 수 있는 재도약의 기회를 마련했다.

 

전국체전은 1920년 일제강점기 ‘제1회 전조선야구대회’를 시작으로 중일전쟁 기간과 6.25전쟁 첫 해를 제외하고 매년 열렸으며, 대회 순연은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이번이 처음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어렵게 역사적인 대회 순연을 이끌어 낸 만큼 내년 체전을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민 대화합과 치유, 위기극복, 그리고 경제 활성화의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는 대회로 치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며,

 

“대한민국 체육사의 한 획을 긋는 역대 가장 성공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전 국민의 뜨거운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개·폐회식이 열리는 구미시민운동장과 12개 시․군 39개소 종목별 경기장 개․보수공사와 다목적체육관으로 신축중인 구미시 복합스포츠센터는 연내 사업 완공과 공․승인을 모두 완료할 계획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08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민 대화합의 용광로...2021년 전국(장애인)체전 개최일정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