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9(일)
 

영천시청전경700.jpg

영천시정 전경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장애인편의시설지원센터와 합동으로 영천공설시장, 예식장, 마트 등 관내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위반사례가 빈발한 지역 17개소를 대상으로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단속위주가 아닌 장애인 주차구역에 대한 시민들의 의식을 개선하는 홍보 및 계도에 중점을 둔다.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주차방해, 장애인 주차표지 위변조 및 표지 양도 대여 등 부정사용을 집중 단속 계도하고, 장애인전용주차구역위반에 대한 시민들의 경각심과 인식제고를 위한 홍보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오는 27일 장날에 영천공설시장에서 지체장애인협회 등 장애인단체 및 영천경찰서와 민관합동으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이용 안내문을 배부하면서 시민들에게 장애인주차구역제도 준수 캠페인을 할 계획이다.

 

최기문 시장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은 보행상 장애인의 편의를 위한 구역임에도 불법 주차가 끊이지 않고 있어 이로 인한 민원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불법주차 근절을 위해 지속적인 단속 및 계도를 통해 바람직한 주차문화가 확립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것이다”고 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04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천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