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박채아 도의원, 경북도 도민의 세금 무한책임 가져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박채아 도의원, 경북도 도민의 세금 무한책임 가져야

기사입력 2019.03.12 15:5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청년창업지원정책의 실효성 제고 방안

재정건전성 확보를 위한 세수확보와 체납감소 지적


1.박채아의원660.jpg
@ 경북도의회 박채아의원

 

[경북=웹플러스뉴스] 경북도의회 박채아 의원(사진.문화환경위원회)은 12일 제307회 임시회 본회의 도정질문에 나서 경북의 청년실업해결을 위한 창업지원정책의 실효성 부족을 지적하고 경북의 재정 건전성 확보를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요구했다.

 

박채아 의원은 청년몰 조성사업을 통해 2017년 개장한 경주 북부상가시장과 구미 선산봉황시장의 40개 점포 중 24개 청년 점포가 문을 닫았고 경산 하양 꿈바우시장에 청년상인창업지원을 통해 2016년 개업한 7개 점포 중 5개 점포가 폐업하는 등 창업지원사업이 지원종료와 동시에 폐업하는 등 부작용을 초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경북의 재정자립도는 2018년 33.3%로 전국 평균 53.4%에 크게 미치지 못하고 있음에도 지방세 체납액은 2018년 1,876억원에 달하고 있다면서 이러한 상황에도 경북은 지방세 징수를 시·군에 위임하고 체납액 감소와 세수 증가를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재정건전성 확보를 위해 고액체납자를 줄이고, 새로운 세수확보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박채아 의원은 “경기가 어려울수록 현장의 목소리를 담은 정책이 추진되어야 한다. 특히, 실효성 있는 정책과 올바른 원칙에 입각한 정책 추진을 통해 도민에게 믿음을 줄 수 있어야 한다”면서 “경북도는 도민의 세금으로 추진하는 모든 정책에 무한 책임을 가져야 한다.”고 요구했다.

 

 

 

<저작권자ⓒ웹플러스뉴스 & webplus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1977
 
 
 
 
 
  • 웹플러스뉴스 (http://webplusnews.kr) | 경산취재본부-경산시 서상길 38 /청도취재본부-청려로(부야2길)32
    취재본부 (053)802-8011 / (054)373-8880  / (대표전화) 편집본부 (053) 802-8017 보도자료 기사제보 후원 광고문의 E-MAIL : webplus007@naver.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북아00460 (2018.3.22) 사업자번호:376-25-00540 / 발행인/편집인:金在赫   대표/취재본부장:김재광.
  • 작은소리 큰울림 웹플러스뉴스미디어 / 청소년보호정책약관참고(책임자:김재광)
  • 후원계좌: 대구은행 504-10-330439-8 <예금주:웹플러스뉴스미디어>
    Copyright ⓒ 2018 webplusnews.kr All right reserved.
           
웹플러스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