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장마 후 9월까지 말벌 증가, 경산소방서 주의 당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장마 후 9월까지 말벌 증가, 경산소방서 주의 당부

기사입력 2019.08.13 08: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벌집제거 출동 7월에만 209건... 급증

[경산=웹플러스뉴스]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하면서 말벌활동이 왕성해지고 있다며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말벌은 장마가 끝난 뒤 번식 활동이 활발해져 9월까지 증가하는데 특히, 말벌은 주택 처마나 배란다, 가로수 등 사람들의 생활공간에 집을 짓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벌집제거.jpg
@벌에 쏘였더라도 심한 혈압 저하나 호흡곤란이 없으면 2~3시간 이내 대부분 회복하기 때문에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대처해야 한다.사진=경산소방서

 

경산소방서 통계에 따르면 올해 생활안전출동 1,252건 중 벌집제거 출동이 345건으로 28%를 차지하며 그중 7월에만 209건으로 벌집제거 출동이 급증하고 있다. 최근 무더운 날씨가 기승을 부리면서 앞으로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벌 쏘임 예방을 위해서는 벌초 등 야외 활동 시 벌집 유무를 반드시 확인하고 향수 등 벌을 자극하는 의복은 자제하고 벌 앞에서 지나친 과잉 행동은 금지해야 한다. 또한 벌집을 건드렸을 때 벌집 주변으로 10m 이상 벗어나야 한다.

 

만약 벌에 쏘였더라도 심한 혈압 저하나 호흡곤란이 없으면 2~3시간 이내 대부분 회복하기 때문에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대처해야 한다. 하지만 벌에 쏘인 부위가 심하게 붓거나 호흡곤란․통증이 지속되면 즉시 병원에 가서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야외 활동 시 벌 쏘임에 주의해야 하고 벌집 발견 시 무리하게 제거하려고 하지 말고 발견 즉시 119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웹플러스뉴스 & webplus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0039
 
 
 
 
 
  • 웹플러스뉴스 (http://webplusnews.kr) | 경산취재본부-경산시 서상길 38 /청도취재본부-청려로(부야2길)32 /대구취재본부- 북구 검단로 28
    취재본부 (053)802-8011 / (054)373-8880  / (대표전화) 편집본부 (053) 802-8017 보도자료 기사제보 후원 광고문의 E-MAIL : webplus007@naver.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북아00460 (2018.3.22) 사업자번호:376-25-00540 / 발행인/편집인:金在赫   대표/취재본부장:김재광.
  • 작은소리 큰울림 웹플러스뉴스미디어 / 청소년보호정책약관참고(책임자:김재광)
  • 후원계좌: 대구은행 504-10-330439-8 <예금주:웹플러스뉴스미디어>
    Copyright ⓒ 2018 webplusnews.kr All right reserved.
           
웹플러스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